가수 홍원빈, 신곡 '배웅' 7월 3일 발표...'트로트계 중심으로 우뚝 서나'
상태바
가수 홍원빈, 신곡 '배웅' 7월 3일 발표...'트로트계 중심으로 우뚝 서나'
  • 강승효 기자
  • 승인 2018.07.10 17: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곡 '배웅'을 발표한 가수 홍원빈 / 케이홍 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프리존=강승효 기자] 트로트 가수 홍원빈이 지난 3일 신곡 '배웅'을 발표했다.

홍원빈이 발표한 신곡 '배웅'은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감성적인 멜로디와 애절한 가사말 그리고 그가 가지고 있는 매력적인 중저음이 만나 환상의 하모니를 선사한다.

'배웅'의 특징은 16비트 네오 트로트 형식의 곡으로 어쩌면 80, 90년대의 복고스러움을 강조한 스타일의 곡이기도 하며, 일명 후크송이라는 기존의 일률적인 형식에서 벗어나 좀 더 서정적이면서도 여운이 남는 그야말로 드라마의 한 장면을 보는듯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특히 홍원빈은 이번 곡의 특징에 대해 "세련된 스트링 편곡과 복고적인 일렉트릭 기타 사운드 그리고 안정적인 리듬 라인 또한 이 곡의 스타일을 잘 살려준다"고 밝혔다.

▲ 신곡 '배웅'을 발표한 가수 홍원빈 / 케이홍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그는 "무엇보다도 떠나보내는 이의 안타까운 마음을 '배웅'이라는 한 단어에 집약시킨 가사가 이 곡의 핵심"이라면서 "이번 곡은 홍진영, 박현빈, 금잔디의 음반을 함께 작업한 작곡가 신강우가 프로듀스를 맡았다"고 언급했다.

패션모델에서 가수로 변신 그리고 2007년 첫 앨범을 발표한 이래 지금까지 10년이라는 세월이 말해주듯 그는 이제 명실 공히 트로트계의 중심 인물로 우뚝 설 준비가 된 가수임이 틀림없다.

한편, 홍원빈은 최근 MBN '동치미 속풀이쇼'에서 '언제까지 며느리로 살아야 해?' 편에 출연해 실시간 검색 1위를 기록하기도 했으며, 오는 24일 KBS '열린 음악회'를 통해 새로운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선혜 2018-08-26 19:03:49
우선 홍원빈님 승승장구 하시길 기원하면서 정말 멋진무대 구경 잘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