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대전시장, 대덕구민 만나 숙원사업 해결 의지 밝혀
상태바
이장우 대전시장, 대덕구민 만나 숙원사업 해결 의지 밝혀
  • 김일환 기자
  • 승인 2022.12.01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구 방문 네 번째 행사… 1일 한남대 서의필홀서 주민 400여 명과 만나

[대전=뉴스프리존] 김일환 기자= 이장우 대전시장이 1일 대덕구를 방문해 오랜 기간 묵혀왔던 지역 숙원사업에 대한 해결 의지를 밝혔다.

1일 한남대 서의필홀에서 이장우 대전시장이 최충규 대덕구청장을 비롯한 주민 400여 명과 만나 지역 숙원사업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사진=대전시)
1일 한남대 서의필홀에서 이장우 대전시장이 최충규 대덕구청장을 비롯한 주민 400여 명과 만나 지역 숙원사업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사진=대전시)

자치구 방문 네 번째인 이날 행사는 한남대 서의필홀에서 최충규 대덕구청장을 비롯한 주민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먼저 이 시장은 대덕구 핵심사업인 오정동 재창조사업 현장인 대덕구청 청사를 방문했다.

대덕구는 대덕구청사를 시에서 매입해 청사 일대를 공영방식으로 개발해 줄 것과 계족산에 자연휴양림을 포함한 시민공원을 조성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해줄 것을 건의했다.

이에 이 시장은 “대덕구청사는 가능하면 시에서 부지를 매입해 매력 있는 도시재생 혁신지구로 개발하겠으며, 대전의 소중한 관광자원인 계족산은 자연휴양림 등 다양한 휴양공간과 자연생태 복원으로 사람이 찾는 명소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남대학교 서의필홀로 이동한 이 시장은 대덕구민과 대덕구 현안과 숙원사업에 대해 진솔하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대덕구 주민들은 ▲회덕 다목적체육관 건립 ▲노후경로당 리모델링 사업 ▲비래동 길치공원 체육인프라 구축 ▲연축-신대지구 신속 개발 ▲오정동 공영주차장 조성 지원 ▲신탄진IC 주변도로 확장 ▲신탄진 버스노선 개선 ▲경로당 식사 도우미 지원 등 지역 현안을 건의했다.

이에 이 시장은 회덕 다목적체육관 건립, 노후 경로당 리모델링 사업에 대해서 올해 안에 예산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1일 한남대 서의필홀에서 이장우 대전시장이 최충규 대덕구청장을 비롯한 주민 400여 명과 만남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대전시)
1일 한남대 서의필홀에서 이장우 대전시장이 최충규 대덕구청장을 비롯한 주민 400여 명과 만남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대전시)

비래동 길치공원 실외 체육시설 설치에 대해서는 도시공원은 휴식을 목적으로 이용하는 주민들도 있는 만큼 주민들의 합치된 의견을 모아 달라고 요청했으며, 오정동 공영주차장은 대덕구에서 적정 부지를 마련하면 시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또 신탄진 버스노선은 이용객 수 분석 후 증차를 통해 신규노선 신설을 검토하고, 경로당 식사 도우미 지원은 내년부터 857개 경로당에 지원할 수 있도록 예산 41억 원을 편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시장은 “대덕구는 원도심, 신도심도 아닌 애매한 정체성으로 대덕구민들이 소외감과 상실감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민선 8기 핵심사업인 방산혁신 창업공간 조성, 대전산단 지식산업센터 조성 등 대덕구 숙원사업을 해결해 대덕구 발전을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