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이상민 '폼나게 사표', 용서할 수 없는 망언…즉각 파면해야"
상태바
이재명 "이상민 '폼나게 사표', 용서할 수 없는 망언…즉각 파면해야"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2.11.14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임자 형사 책임 엄중하게 묻기 위해 셀프수사 아니라 특검 필요"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의 '폼나게' 발언은 듣기 민망할 정도를 넘어서 우리 국민들로서는 도저히 용서할 수 없는 망언"이라고 비판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말하며 "그 수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은 그 현장 앞에서 그런 표현을 할 수 있는 것이 참으로 놀랍다"며 "즉각 파면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직격했다.

앞서 이 장관은 한 언론 인터뷰에서 이태원 참사와 관련한 정치권의 파면 요구에 대해 "누군들 폼나게 사표 던지고 이 상황에서 벗어나고 싶지 않겠나"라는 입장을 밝혀 논란이 됐다.

이 대표는 "온 국민이 분노하고 슬픔에 빠져 있지만 이 사건에 아무도 책임지지 않는다"며 "책임지는 사람은 오로지 일선 공무원들, 현장에 국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꼬리자르기식 수사로 전혀 본질에 접근하지 못할 뿐만 아니라 오히려 사태의 본질을 흐리고, 사건을 왜곡할 가능성이 높아진다"면서 "성역 없는 진상 규명, 관련 책임자 형사 책임을 엄중하게 묻기 위해서 반드시 셀프수사가 아니라 특검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국민들의 관심이 높고 국민들로서도 참사의 진상, 원인을 알아야 해 국정조사는 신속하게 시행돼야 한다"며 "국민의힘은 말로만 국민의 힘이라고 하지 말고 진정으로 국민의 힘이 되게 노력해야 한다"고 충고했다.

이 대표는 레고랜드 책무불이행(디폴트) 사퇴와 관련, "경제 상황이 계속 어려워지고 있다. 특히 금융자본시장의 불안이 실물시장으로 옮겨갈 수 있는 상태로,  최초의 신용불안 원인을 제공한 김진태 사태는 아직도 그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며 "국가, 지방정부가 보증한 채권이 지급 거절됐다. 대한민국 전체에 대해서 신용도를 심각하게 훼손된 것"이라고 꼬집었다.

그는 "정부는 시스템 정비를 서둘러야 하고 김진태 사태로 인해 대한민국 채권 금융시장의 대혼란을 가져온 데 대해 김진태 강원도지사와 정부는 확실히 책임져야 한다"며 "정부는 경제정책과 민생정책에 대한 관심을 촉구한다"고 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