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보건대, 2023학년도 수시 1차 경쟁률 6.14대 1
상태바
대구보건대, 2023학년도 수시 1차 경쟁률 6.14대 1
  • 박종률 기자
  • 승인 2022.10.07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16명 모집(정원내)에 1만1144명 지원
대졸자 773명 지원

[대구=뉴스프리존]박종률 기자= 대구보건대학교는 지난 6일 2023학년도 수시1차 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1816명 모집(정원내)에 1만1144명이 지원해 평균경쟁률 6.14대 1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대구보건대학교 전경.(사진=대구보건대)
대구보건대학교 전경.(사진=대구보건대)

대졸이상 학력자 지원은 773명이 지원해 학력유턴 전국 대표 대학교로서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학과별 경쟁력을 살펴보면 정원 내 특성화고 전형에서 간호학과 72대 1, 물리치료학과(주간) 49.8대 1, 물리치료학과(야간) 19대 1, 유아교육학과 18대 1, 방사선학과(주간) 16대 1, 작업치료학과 10대 1, 뷰티코디네이션학과 10대 1 등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일반고전형에서는 간호학과가 14.9대 1, 물리치료학과(주간) 14.9대 1, 반려동물보건관리학과 7.5대 1 등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또 정원 외 대학졸업자 전형에서는 물리치료학과(야간) 43.5대 1, 방사선학과(야간) 13대 1, 임상병리과(야간) 8대 1을 기록하며 대졸자들이 입학하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만학도.성인재직자전형에서는 방사선학과가(야간) 12대 1, 뷰티코디네이션학과 12대 1, 사회복지학과 11대 1, 농어촌전형에서는 치위생학과(주간) 11.3대 1, 임상병리학과(주간) 11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권덕문 입학처장(방사선과 교수)은 "간호학과와 물리치료학과, 방사선학과 등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인 보건계열과 유아교육학과, 뷰티코디네이션학과, 반려동물보건관리학과, 사회복지학과 등 직업군이 확실한 학과에 지원자가 몰렸으며, 학과별로 빈익빈 부익부 현상이 심화 됐다"며 "이는 청년일자리 등을 고려한 사회적 문제가 반영된 결과"라고 분석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