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챔피언십 챔피언 존슨 “30대 후반을 앞둔 지금 더 나아졌다”
상태바
원챔피언십 챔피언 존슨 “30대 후반을 앞둔 지금 더 나아졌다”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2.09.0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디미트리어스 존슨(36·미국)이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 챔피언에 등극했다.

존슨 ⓒONE Championship 제공
존슨 ⓒONE Championship 제공

존슨은 지난 8월27일 ONE on Prime Video 1 메인이벤트에서 아드리아누 모라이스(33·브라질)를 상대로 4라운드 공중 무릎 차기로 KO승을 거뒀다.

2012~2017년 UFC 챔피언전 12연승으로 종합격투기 플라이급 역대 최강으로 자리매김한 존슨은 “모라이스를 이기는데 필요한 계획 수립과 준비는 매우 힘들었다”며 “덕분에 30대 후반을 앞둔 지금도 (전보다) 더 나아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 4월 모라이스의 원챔피언십 타이틀 1차 방어전 상대로 나섰으나 패했던 존슨은 “모라이스를 걷고, 또 걷게 하면서 (체력 우위를 통해) 원챔피언십 왕좌를 차지하자는 생각뿐이었다”며 “(이를 위해) 필요한 일을 계속했고 잘 됐다”고 말했다.

한편, 존슨이 모라이스에게 유리해지려는 상황을 라이트 오버핸드와 왼쪽 무릎 공격으로 뒤집고 KO승을 거둔 것은 “먼저 지칠 걱정은 하지 않는다”고 말한 자신한 체력이 있어 가능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