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尹정권 정치탄압·민생외면에 맞서 싸울 것"
상태바
민주당 "尹정권 정치탄압·민생외면에 맞서 싸울 것"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2.09.05 15: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검찰 공화국이 아닌 민주 공화국…무도한 폭주 막아내겠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5일 이재명 당 대표의 검찰 소환 통보와 관련, "윤석열 정권의 정치탄압과 민생외면에 맞서 결연히 싸워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5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의원총회에서 "민생외면 야당탄압 규탄한다"는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5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의원총회에서 "민생외면 야당탄압 규탄한다"는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민주당 의원들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비상 의원총회에서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에 대한 규탄 성명서'를 내고 "윤석열 정권의 야당에 대한 정치 탄압이 갈수록 노골화하고 있다. 이번에는 검찰을 앞세워 제1야당 대표 취임 나흘 만에 소환을 통보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그간 이 대표는 검찰의 무리한 수사에도 성실히 협조해 왔다. 지난해 국정감사를 통해 명백히 밝혀진 사실과 관련 증언들도 즐비하다"며 "그러나 검찰은 이 모두를 외면한 채, 말꼬투리를 잡아 제1야당에 대한 치졸한 보복 사정에 나섰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취임 100일 동안 윤석열 정권이 총력을 기울인 것은 오로지 문재인 정부와 야당 인사들에 대한 정치탄압뿐이었다"고 비판했다. 

민주당 의원들은 "전 정부 정책들은 하나같이 정략적 공격 대상이 됐고, 임기가 보장된 기관장에 대한 노골적 사퇴 압박이 집요하게 자행됐다"며 "감사원, 경찰, 검찰 등 모든 공권력은 일사불란하게 동원됐고, 국회와 국민을 패싱한 ‘시행령통치’로 위법적 사안을 거침없이 밀어붙였다"고 지적했다.

이어 "오로지 수사에만 올인한 윤석열 검찰공화국은 국정과 민생을 철저히 외면해왔다"며 "대한민국은 검찰공화국이 아닌 민주공화국이다. 민주당은 이 땅의 민주주의를 훼손하고, 헌정질서를 유린하는 윤석열 정권의 무도한 폭주를 국민과 함께 단호히 막아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주당 의원들은 "윤석열 정권의 야당탄압과 민주주의 파괴를 막고 무너진 공정과 상식을 회복시켜 나가겠다"면서 ▲문재인 정부와 야당 인사에 대한 정치탄압 즉각 중단 ▲민주주의 훼손과 헌정질서 유린 즉각 중단을 요구했다.

아울러 국민의힘을 향해서는 "정권 2중대로 전락한 여당은 민생경제 살리기에 적극 동참하라"고 촉구했다.

박홍근 원내대표도 비상의원총회 모두발언을 통해 "윤석열 정권이 정기국회의 포문을 제1야당 대표 소환으로 연 것에 대해 국민의 우려가 높다"면서 "민생은 뒷전이고, 오로지 권력과 정쟁에만 올인하는 윤 정권의 행태가 국민 피해로 전가되는 것은 막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의 2022-10-20 07:43:13
지발 민주당 법의 정의에 따르시오
당신들이 적폐수사 한답시고 무수한 국가관을 갖고
일했던 박근혜 정권때 구속하고 탄압했는지를 생각해 보라 김용이 모든 자료를 수색을 못하리라는 생각으로 몇일 되지않은 연구원을 기습적으로 검찰이 압수수색을 했다고 봅니다 그런데도 정치탄압 이라는 방폐로 삼는다는 것은 어불성설으로 봅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