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청, 전국실업육상대회 금메달
상태바
익산시청, 전국실업육상대회 금메달
  • 주남진 기자
  • 승인 2022.09.0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북=뉴스프리존] 주남진 기자= 익산시청 육상부가 홈그라운드에서 열린 ‘전국실업육상대회’ 출전해 메달 7개를 획득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사진=익산시청
사진=익산시청

시는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까지 3일간 익산 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개최된 ‘2022 전북익산 KTFL 전국실업육상경기 챔피언십’이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밝혔다.

한국실업육상연맹이 주최하고 전라북도육상연맹 및 익산시육상연맹이 주관, 전라북도와 익산시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실업 육상 사상 최초로 실시된 시리즈 대회의 최종전이었다.

한국기록보유자 8명과 국가대표 13명 등이 대거 출전한 이번 왕중왕전에서 익산시 소속 육상 선수들은 금메달 1개, 은메달2개, 동메달 4개로 총 7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먼저 여자 일반부 800m 최강자인 신소망 선수는 이번 대회에서 2분07초63을 기록하며, 국내 최고 선수의 기량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여자 일반부 1500m에서 오혜원 선수는 4분42초82로 은메달과 800m 종목에서 2분17초76을 기록하며, 동메달을 각각 획득했다. 세단뛰기에서는 유규민 선수가 16m50를 기록하며 은메달을 획득했다.

또 멀리뛰기에서는 김영빈 선수가 7m36, 원반던지기에서는 신유진 선수가 50m96, 창던지기에서는 이세빈 선수가 50m96를 기록하며, 각각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주형 육상감독은 “열심히 훈련에 임한 선수들의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 같다”며 “앞으로 열릴 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헌율 시장은 “국내 최고의 선수들 속에서 뛰어난 실력으로 익산시의 자긍심을 높인 선수들을 격려하고 싶다"며 "앞으로 열릴 대회에서도 선수들이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며, 꾸준히 전국규모 육상대회를 유치해 체육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