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클래식 2022, 내년 시즌이 더 기대되는 국내 최고 메이저 대회 성공 스토리
상태바
한화클래식 2022, 내년 시즌이 더 기대되는 국내 최고 메이저 대회 성공 스토리
  • 유연상 기자
  • 승인 2022.08.29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새로운 메이저퀸 홍지원이 4타차로 박민지 따돌리며 최종 우승 차지
- 한화 클래식과 우승자 명의로 ‘한화 100년의 숲’에 에코트리 식수 예정
- “한화 클래식이 최고의 메이저 대회로 지속되도록 노력 아끼지 않을것"

[서울=뉴스프리존]유연상 기자= 올해 하반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첫 메이저 대회로 지난 25일(목)부터 28일(일)까지 강원도 춘천 소재의 제이드팰리스 골프클럽에서 열린 ‘한화 클래식 2022’가 새로운 메이저퀸을 배출하며 그 화려한 막을 내렸다.

[사진제공=KLPGA]

한화 클래식은 이번 11주년 대회를 시작으로 ‘Beyond Excellence(최고를 넘어)’의 가치를 담은 새로운 10년을 천명하며 세계적인 대회로 도약해 나가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갖췄고, 결과적으로 국내 최고의 메이저 대회다운 품격을 지켜내며 대회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토털 그린에너지 솔루션 기업인 한화솔루션 큐셀부문(이하 한화큐셀)이 주최하고 한화그룹 계열사들이 후원하는 한화 클래식 2022는 총 상금 14억원(우승상금 2억 5천 2백만원)이 걸린 국내 최고의 여자 메이저 골프 대회인만큼 국내외 스타 플레이어들이 대거 참여해 치열한 우승 경쟁을 벌였다.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새로운 메이저퀸에 등극한 홍지원은 최종합계 1오버파 289타를 기록하며 5오버파 293타를 기록한 박민지를 4타차로 따돌리고 생애 첫 승을 메이저 대회로 장식하는 영예를 안았다. 특히 홍지원은 지난 해 열린 한화 클래식 2021에서 3위를 차지한 데 이어 올해 최종 우승을 차지며 한화 클래식과의 좋은 인연을 계속 이어가게 됐다.

홍지원은 인터뷰를 통해 “국내에서 가장 큰 메이저 대회인 한화 클래식에서 우승할 수 있을 거라고는 생각해본 적이 없고 아직도 믿기지가 않는다”며 “이렇게 큰 대회에서 우승할 수 있어서 정말 영광이고 저에게 많은 도움을 주신 분들께 보답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한화 클래식은 우승자인 홍지원에게 친환경 대회로 치러낸 이번 대회의 의미를 담아 탄소 저감에 도움을 주는 에코트리 전나무를 수여했다. 이 에코트리는 한화 클래식과 우승자의 이름으로 지난 2018년부터 양평군 일대 약 760만㎡의 대규모로 조성되는 ‘한화 100년의 숲’에 식수될 예정이다.

한화 클래식 2022는 지속가능한 미래 가치를 전달하고 친환경 대회로 치러내기 위해 너와 나, 우리 모두가 친환경 대사로 앞장서는 ‘그린 키퍼(Green Keeper)’ 캠페인을 진행했다. 종이 사용을 최소화했고 생분해(세균 등에 의해서 분해되는 성질) 비닐 쓰레기 봉투 활용도 적극 권장했다.

뿐만 아니라 대회기간 동안 사용되는 갤러리 입장권과 팜플렛, 가이드북을 모두 디지털화하는 등 종이 사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펼쳤다. 대회 운영진이 착용하는 유니폼을 폐플라스틱 원사로 제작하고 제작물은 재활용 소재를 적용했으며, 종이 인쇄물에는 친환경 용지와 콩기름 잉크를 사용하고 대회에 참가하는 갤러리들에게는 재생 가능 종이팩으로 제작된 생수를 나눠주기도 했다.

한화 클래식을 개최한 한화큐셀의 이구영 대표이사는 “대회에 출전하는 선수들과 대회 관계자, 갤러리 모두 자부심을 느낄 수 있도록 메이저 대회다운 경기 운영을 고수했다”며 “한화 클래식이 앞으로도 국내 최고의 메이저 대회 품격을 지켜내고 미래 가치를 구현해내는 친환경 대회로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사진제공=KLPGA]

한화 클래식 주최사인 한화큐셀은 한화큐셀골프단의 운영사이자 글로벌 재생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태양광 셀/모듈 사업을 필두로 에너지저장장치, 분산에너지, 재생에너지 개발 사업까지 아우르는 토털 에너지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했다. 한화큐셀은 ‘지속가능한 미래’에 기여하기 위해 완벽하고 깨끗한 에너지 솔루션을 구축하겠다(We aim for a greener tomorrow with completely clean energy solutions)’는 미션 아래 기술, 품질, 제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각국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