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전의면 플라스틱 제조공장서 불...1명 화상
상태바
세종시 전의면 플라스틱 제조공장서 불...1명 화상
  • 박상록 기자
  • 승인 2022.08.19 0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뉴스프리존] 박상록 기자= 18일 낮 12시 39분쯤 세종시 전의면 유천리 한 플라스틱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18일 낮 12시 39전분쯤 세종시 전의면 유천리 한 플라스틱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15분만에 꺼졌다.(사진=세종소방본부)
18일 낮 12시 39전분쯤 세종시 전의면 유천리 한 플라스틱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15분만에 꺼졌다.(사진=세종소방본부)

불이 나자 공장 관계자 A씨42, 여)가 초기 진화에 나섰다가 양팔 부위 등에 1~2도의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불은 파이프 천막 조립식 공장 1동 350㎡ 중 250㎡ 및 생산제품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2천1백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후 15분만에 꺼졌다.

경찰은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