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주요 관광시설, MZ세대 취향 '저격’
상태바
김해시 주요 관광시설, MZ세대 취향 '저격’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2.08.07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가야테마파크·김해낙동강레일파크·김해천문대 등 연계
SNS 활용한 각종 소통 홍보 전략으로 국내외 10~40대 공략

[경남=뉴스프리존]이진우 기자 = 김해 주요 관광지들이 적극적인 온라인 홍보를 통해 국내외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를 공략하기 위한 취향저격에 나섰다.

김해문화재단 관광사업본부는 MZ세대들이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국내외 유명 영향력자(인플루언서) 제휴, 사진인증 이벤트, 여행채널 공유 등 전방위적인 온라인 홍보를 전개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28일 한국관광공사와 연계해 실시한 ‘베트남 인플루언서 팸투어’ 답사를 통해 입국한 베트남 인플루언서들이 김해가야테마파크에서 익사이팅 사이클 체험을 하고 있다. ⓒ김해시
지난달 28일 한국관광공사와 연계해 실시한 ‘베트남 인플루언서 팸투어’ 답사를 통해 입국한 베트남 인플루언서들이 김해가야테마파크에서 익사이팅 사이클 체험을 하고 있다. ⓒ김해시

김해가야테마파크는 지난달 28일 한국관광공사와 연계해 ‘베트남 인플루언서 팸투어’ 답사를 진행했으며, 이번 답사에는 10~20대 베트남 틱톡(TikTok) 영향력자(인플루언서) 20여명이 방문했다.

특히 300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영향력자(인플루언서)도 참여해 ‘더블 익스트림’과 ‘페인터즈 가야왕국’ 공연 등 김해만의 문화·관광 콘텐츠들을 경험했다.

아울러 한국관광공사는 김해시와 함께 20대 청년층이 주축이 된 ‘트래블리더’, ‘가봄’ 등 답사를 진행했으며 가야왕궁, 낙동강철교 등 기존 관광시설들을 색다른 시선과 독특한 해석이 담긴 영상 및 이미지 콘텐츠를 만들어내며 주목받기도 했다.

SNS를 통해 입소문이 퍼지면서 국내 영향력자(인플루언서)의 방문도 줄 잇고 있다. 구독자 166만명을 보유한 유튜버 ‘더블비’가 극기 담력을 기르기 위해 ‘익사이팅 사이클’을 타기도 하고 아프리카TV에서는 ‘김해여행데이’를 개최해 방송지기(BJ)들이 실시간으로 가야테마파크와 낙동강레일파크를 체험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감성여행’ 유행을 이끌고 있는 SNS 여행채널과 제휴를 통해 MZ세대의 반응을 이끌어내기도 한다. 국내최대 여행채널 ‘여행에 미치다’에서 짧은 영상으로 공유된 ‘익사이팅 사이클’은 국내에서 찾아보기 힘든 이색 체험거리로 수천 건의 댓글과 공유가 이어지며 뜨겁게 달아올랐다.

한편, 김해문화재단은 관광시설(가야테마파크, 낙동강레일파크, 김해천문대)을 연계한 SNS 추첨행사를 실시하며 직접 참여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오는 15일까지 진행되는 ‘김해여행 인증샷 공유하고 한우먹자’ 이벤트는 댓글을 통해 간단히 인증사진만 남기면 ‘김해한우’를 비롯한 푸짐한 상품을 제공한다.

김해문화재단 관계자는 “김해에는 22m 고공 자전거, 인기한류공연 페인터즈 가야왕국 등 특별한 경험을 원하는 MZ세대들의 취향을 만족시킬만한 콘텐츠로 가득하다”며 “급변하는 관광시장에 대비한 맞춤형 온라인 홍보로 매력적인 관광도시 김해의 이미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