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경기도민 희망 가사에 담은 ‘희망 댓글 송’ 공개
상태바
경기도, 경기도민 희망 가사에 담은 ‘희망 댓글 송’ 공개
  • 주영주 기자
  • 승인 2022.07.22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민 올린 개인적 소망, 경기도에 바라는 점 담은 댓글 3천800여 건 중 42건 선정, 가사로 활용

[경기=뉴스프리존] 주영주 기자= 경기도가 민선 8기 핵심 가치 가운데 하나인 ‘도민과의 소통’을 위해 경기도민의 희망을 가사로 담은 노래 ‘희망 댓글 송’을 제작, 22일 공개했다고 22일 밝혔다. 

경기도 ‘희망 댓글 송’ 이미지 (사진=경기도청)

경기도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희망 댓글 송은 지난 6월 말부터 7월 중순까지 경기도 공식 유튜브와 블로그, 페이스북 등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채널로 접수된 경기도민들의 소소하고도 일상적인 희망을 가사에 담았다는 것이 특징이다. 

경기도는 경기도민이 올린 개인적 소망, 경기도에 바라는 점을 담은 댓글 3천800여 건 중 42건을 선정해 가사로 활용했다. 

가사 내용을 살펴보면 “3주 연속 야근했네. 내일은 제발 칼퇴입니다”, “꿈만 같은 소원 내 집 마련 꼭 하고 싶죠” 같은 개인적 희망부터 “정년퇴직했어요. 제2의 인생 유익하게 보낼 수 있는 경기도 되길 기대합니다”, “기흥구 고매동 주민입니다. 용인 민속촌 할인 방법 없을까요?”처럼 경기도에 바라는 내용들이 담겨있다. 

‘희망 댓글 송’은 경기도청 홍보미디어 담당관 소속 직원들이 함께 노래했으며, 노래 마지막에 나오는 내레이션은 정년퇴직 후 제2의 인생을 기대하는 중년 남성, 출산을 앞둔 예비 엄마 등 다양한 연령층의 경기도민이 직접 참여했다. 

멜로디는 구독자 77만 명의 인기 유튜버 ‘과나’의 ‘그거 아세요’ 음원을 활용했다. ‘그거 아세요’ 역시 유튜버 과나가 구독자들의 댓글을 활용해 만든 노래로 알려졌다. 

박연경 경기도 홍보미디어 담당관은 “도민들의 소소한 일상의 모습이나 희망 등을 담은 노래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취지 속에서 진행된 프로젝트에 많은 분이 참여해 주셨다”면서 “희망 댓글 송을 시작으로 경기도민들과 작은 것부터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