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대표적 해양관광자원, 평화광장 앞 해양레포츠 무료체험 '만끽'
상태바
목포시 대표적 해양관광자원, 평화광장 앞 해양레포츠 무료체험 '만끽'
  • 조완동 기자
  • 승인 2022.07.05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해양소년단 전남서부연맹, 6월부터 9월말까지 운영

[전남=뉴스프리존] 조완동 기자= 목포시의 대표적 해양관광자원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는 평화광장 앞 해양레저체험교실이 시민과 관광객 등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되고 있다.

항구도시 목포시의 대표적 해양관광자원으로 자리 매김하고있는 해양레저체험교실이 목포 평화광장 앞 해상에서 지난 6월부터 오는 9월말까지 운영된다.
항구도시 목포시의 대표적 해양관광자원으로 자리 매김하고있는 해양레저체험교실이 목포 평화광장 앞 해상에서 지난 6월부터 오는 9월말까지 운영된다.

한국해양소년단전남서부연맹이 주관하고, 전남도와 목포시 후원으로 진행되고 있는 해양레저체험교실 체험행사가 목포 평화광장 앞 해상에서 은빛 물결과 파도를 가르며 진행 중이다.

한국해양소년단전남서부연맹이 목포시민을 위해 해양레저스포츠의 계절을 맞아 진행되고있는 무료체험행사는 목포 평화광장 앞 해상에서 지난 6월부터 오는 9월말까지 펼쳐지고 있다.

체험에 동참한 시민과 관광객들은 올해 해양레저체험교실은 동력레저기구에 대한 수요를 반영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됐다는 평을 보이고 있다.

카약, 패들보드 등 무동력 레저기구외에도 제트보트와 바나나보트, 제트스키 등이 추가돼 짜릿한 해양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모든 체험은 현장접수로만 운영되며, 무동력레저기구는 평일은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주말은 체험객 수요를 반영해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진행한다.

제트보트는 매월 두 번째와 네 번째 토,일요일 오후3시부터 5시40분까지 실시한다.

이외에도 올해는 해양레포츠만의 색다른 즐거움을 주기 위한 바나나보트와 제트스키 체험행사등도 준비돼 있다.

제트스키와 바나나보트 체험은 7월과 8월 첫째주와 셋째주 토요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진행된다.

한국해양소년단전남서부연맹 조윤형 연맹장은“평화광장 해양레포츠 체험교실이 여름철 목포시의 대표적 해양관광자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