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정, 연극 ‘오백에 삼십’ 출연...“‘미쓰 조’ 역할 맡게 돼 기뻐”
상태바
박소정, 연극 ‘오백에 삼십’ 출연...“‘미쓰 조’ 역할 맡게 돼 기뻐”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2.07.01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배우 박소정이 연극 ‘오백에 삼십’ 무대에 오른다.

박소정 ⓒ성종현 기자
박소정 ⓒ성종현 기자

‘오백에 삼십’은 보증금 오백만원, 월세 삼십만원의 돼지 빌라에 거주하는 입주민들과 건물주 간의 갈등을 담은 코믹 서스펜스 극으로 극 중 박소정은 매력적인 백치미의 ‘미쓰 조’를 연기한다.

2018 더 퀸 오브 코리아 위너, ‘세계 5대 미인대회’ 미스 투어리즘 5위, 2019 미스 코리아 경기·인천 선 등에 오른 바 있는 박소정은 연극 ‘행오버’로 본격적인 배우로서의 활동을 시작했으며, 탁월한 미모와 연기력으로 ‘대학로 여신’이라는 별칭을 얻을 만큼 많은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박소정은 “오백에 삼십은 연극 무대에 서기 전부터 연기하고 싶었던 작품”이라며 “오래전부터 좋아했던 작품의 배우로 설 수 있어 행복하고, 그중 ‘미쓰 조’ 역할을 맡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관객들이 계시기에 배우가 존재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찾아주시고 응원해주시는 팬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박소정은 “항상 무대에서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며 “하루빨리 관객들과 만나 소통하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박소정이 출연하는 연극 ‘오백에 삼십’은 오는 4일 첫 공연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