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다회헌혈자 정기영씨, 23년간 헌혈 500회로 생명나눔 실천
상태바
[포토] 다회헌혈자 정기영씨, 23년간 헌혈 500회로 생명나눔 실천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2.05.25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기영씨, “헌혈은 나의 중요한 일상", "부득이하게 헌혈을 못하게 되면 섭섭할 정도"

[전북=뉴스프리존] 이수준 기자=지난 24일, 미군부대에서 근무하는 정기영씨가 헌혈에 참여한지 23년 만에 헌혈의집 군산센터에서 500회 헌혈을 달성했다.

사진 = 정기영씨, 23년간 헌혈 500회로 생명나눔 실천

정기영씨는 지인이 백혈병에 걸린 환자를 위해 헌혈증서 기부 캠페인을 진행할 때 기증할 수 있는 헌혈증이 없어 부끄러웠다며, 그 일을 계기로 헌혈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며 베푸는 삶을 실천해왔다.

평소 헌혈뿐만 아니라 봉사활동에도 적극적인 그는 직장 내 봉사상을 받은 이력도 있다. 또한, 조혈모세포 기증도 등록하여 훗날 기증하고 싶다는 의지도 밝혔다.

이날 정기영씨는 “헌혈은 나의 중요한 일상이 되었다. 부득이하게 헌혈을 못하게 되면 섭섭할 정도다`”며 “1명이 헌혈 500회 하는 것보다 500명이 헌혈 1회 하는 게 더 좋지 않을까 생각한다. 많은 분들이 헌혈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