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전 총리, “이재명 후보로 우리가 만든 민주주의 지켜내자”
상태바
정세균 전 총리, “이재명 후보로 우리가 만든 민주주의 지켜내자”
  • 박우훈 기자
  • 승인 2022.03.02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병철 의원,“윤석열 후보의 검찰 공약은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

[전남=뉴스프리존] 박우훈 기자= 정세균 전 총리가 2일 전남 순천 아랫장 사거리에서, 이재명 후보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2일 순천 아랫장 사거리에서, 정세균 전 총리와 소병철 의원이 이재명 후보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하며 만세를 외치고 있다.
2일 순천 아랫장 사거리에서, 정세균 전 총리와 소병철 의원이 이재명 후보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하며 만세를 외치고 있다.

정세균 전 총리는 소병철 의원과 함께 순천 아랫장을 찾은 순천시민과 상인들과 인사를 나눈 후 유세차에 올라, “대한민국이 피와 땀으로 만든 민주주의를 망칠 수 없다. 이재명 후보로 우리가 만든 민주주의를 반드시 지켜내자”며,“순천이 앞장서서 압도적인 지지로 이재명 후보를 꼭 당선시켜 달라”고 호소했다.

소병철 의원은 “윤석열 후보의 검찰 공약은 무소불위 검찰권으로 헌법을 무력화하는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라며, “윤 후보자의 공약대로라면 검찰 공화국이 등장할 위험이 있다”고 비판했다.

소병철 의원은 이어, “순천시민들이 나서 자유민주주의의 중대한 침해, 평화를 깨뜨리는 반민주적인 세력으로부터 우리 스스로를 지켜야 한다”면서, “모두가 참여하는 투표 혁명으로 저항하자”고 호소했다.

소 의원은 유세를 마치며“‘코로나로 힘든 민생 제대로 구해줄 이재명’, ‘민주주의 위기에서 대한민국 제대로 지켜줄 이재명’, ‘비참한 전쟁 막아줄 평화의 지도자 이재명’”을 연호하며 시민들과 함께‘만세’를 외쳤다.

한편, 이날 집중유세에는 순천 지역구 도·시의원, 핵심 당원과 장에 나온 시민, 시장상인 등 약 1000여 명 참여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