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감염 취약계층에 자가 진단키트 긴급 지원
상태바
광주시, 감염 취약계층에 자가 진단키트 긴급 지원
  • 주영주 기자
  • 승인 2022.02.25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 취약계층 키트 구매 부담 완화, 자율적 선제 검사 지원 강화

[경기=뉴스프리존] 주영주 기자=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코로나19 오미크론 확산 예방을 위해 감염 취약계층에 자가 진단키트를 제공한다고 25일 밝혔다. 

광주시, 감염 취약계층에 자가 진단키트 긴급 지원(사진=광주시청)
광주시, 감염 취약계층에 자가 진단키트 긴급 지원 (사진=광주시청)

이는 코로나19 확진자의 급격한 증가로 자가 진단키트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감염 취약계층의 키트 구매 부담을 완화하고, 자율적인 선제 검사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배부 대상은 어린이집 영·유아 및 직원·노인복지시설 이용자·기초수급자·차상위계층·중증 장애인·임산부 등 총 3만 5천 명이다. 

이를 위해 광주시는 시비 및 국·도비를 포함해 9억 1천900만 원의 예산을 긴급 확보했으며, 총 35만 2천 개를 구매해 전달할 계획이다. 

이날 광주시는 어린이집 316개소 1만 3천 명과 노인복지시설 이용 노인 4천 명을 대상으로 우선 배부하고 임산부, 장애인시설, 저소득층은 3월부터 순차적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신동헌 시장은 “코로나19 오미크론의 빠른 확산세를 고려해 신속하게 자가 진단키트를 지원함으로써 감염 취약계층의 보호를 강화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