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수요일 날씨] 추위 계속, 오후부터 전국 곳곳 눈·비
상태바
[19일 수요일 날씨] 추위 계속, 오후부터 전국 곳곳 눈·비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2.01.18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뉴스프리존]김소영 기자= 연일 매서운 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19일도 전국은 추위가 이어지면서 대체로 구름이 많다가 오후부터 밤사이 흐려져 곳곳에 눈 또는 비가 내리겠다.

17일 눈이 내리고있는 서울시내 모습
17일 눈이 내리고있는 서울시내 모습

기상청에 따르면 수요일, 오늘 만큼은 아니지만 추위가 계속될 것으로 수도권은 오후부터, 강원 영서와 충청권, 경북 북부·서부 내륙, 전북과 전남권 북부는 오후부터 저녁 사이, 전남 남부와 경북권 남부 내륙, 경남 서부 내륙, 강원 영동과 제주는 밤부터 눈이나 비 소식이 있다.

추위 속에 눈도 내릴것으로 예상 적설량(강수량)은 강원 영동·제주도 산지 3∼8㎝(5㎜), 수도권·강원 영서·충청권 1∼3㎝(5㎜ 미만), 전북·전남권 북부 등에서 1㎝(1㎜) 내외다.

아침 최저기온은 -12∼-2도 ▲서울 아침 기온이 -7도로 예년 기온을 2도가량 밑돌며 무척 춥겠고 ▲춘천 -11도 ▲세종 -9도 ▲제주 2도로 시작하겠다. 낮 최고기온은 -2∼8도로 다소 춥겠다.

한편, 일부지역은 찬바람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수도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눈 구름이 남동진 하면서 충남 서해안과 전라 해안, 제주는 바람이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또 동해안에는 밤부터 20일 새벽사이에 눈이 내리겠고 오후부터 서해 먼바다와 동해 먼바다,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차가운 바람과 함께 너울성 파도까지 높게 일것으로 동해 앞바다에서 1.0∼3.5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남해 1.0∼3.5m, 서해 0.5∼3.5m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