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카페 등 6월부터 안전관리 대폭 강화
상태바
만화카페 등 6월부터 안전관리 대폭 강화
  • 박용 기자
  • 승인 2022.01.18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즈카페 등 다중이용업소 지정
스프링클러, 방화문 등 안전시설 설치 및 관계자 소방교육 의무화

[대구=뉴스프리존] 박용 기자=오는 6월 8일부터 ‘다중이용업소의 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시행규칙 개정안 시행으로 방탈출카페, 만화카페, 키즈카페가 다중이용업소로 지정돼 소방시설 등 안전관리가 대폭 강화된다.

119 소방차
119 구급차량 ⓒ뉴스프리존DB

다중이용업소로 지정되면 스프링클러, 방화문 등 안전시설을 법령에 맞게 설치하고 관계자의 소방안전교육 이수 등 유지․관리 의무를 준수해야 하며, 시행일 이후 새로 허가를 받거나 기존 영업장도 영업주가 변경되면 적용 대상이다.

생산된 전력을 저장했다가 전력이 필요하면 공급하는 전기저장시설에 대한 안전관리도 강화되며, 오는 2월 25일부터 시행되는 소방시설 관련 법령 시행령 개정에 따라 전기저장시설에 조기 화재진압이 가능한 스프링클러 등 소방시설 설치도 의무화된다.

최근 태양광, 풍력발전소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정책으로 설치 확대와 더불어 화재도 빈발하고 있어 필요성이 제기돼왔다.

또 소방공무원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에서 선택과목과 조정점수 제도가 폐지된다. 지난해까지는 필수 3과목과 선택 2과목을 치렀지만 올해부터는 5과목(소방학개론, 소방관계법규, 행정법총론, 한국사, 영어)을 필수과목으로 지정했다.

한편 대구소방은 지난해 새롭게 제정된 소방공무원 보건 안전 및 복지 조례를 바탕으로 소방공무원 급식환경 개선에 앞장서고, 119안전센터 4개소에 보행자 안전 확보 시스템을 추가로 구축해 긴급 출동 시 보행자 안전관리를 강화하며, 기존 특별구급대 8개대를 11개대로 확대 편성해 중증 응급환자 치료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