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희망소원함 설치 운영
상태바
안양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희망소원함 설치 운영
  • 김현무 기자
  • 승인 2022.01.1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좋은 사례

[경기=뉴스프리존] 김현무 기자=안양시는 복지사각지대 해소의 일환으로 지난해  4개소에 ‘희망 소원함’을 설치해 운영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희망소원함 (사진=안양시)
희망소원함 (사진=안양시)

‘희망 소원함’은 동안치매안심센터(관양1동)·새마을금고 귀인점·호계3동과 범계동 행정복지센터 4개소 입구에 설치됐고, 동봉할 희망신청서가 비치돼 있다.

도움이 절실함에도 타인의 시선 때문에 선뜻 도움을 요청하지 못하는 본인, 이 같은 이웃을 인지하고 있는 시민이라면 이‘희망소원함’에 사연을 적어 넣어 도움을 받게 되는 것이다.

지역사회보정협의체는 주2회‘희망소원함’을 수거해 사연을 파악, 동행정복지센터와 연계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아울러 전화 및 방문상담으로 정신적 지원도 벌인다.

최대호 안양시장은“‘희망소원함’설치를 제안한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감사드린다. 코로나19 장기화와 맞물려 소외되고 위기에 처한 이웃들에게 희망의 소통창구가 되길 바란다”며, 고단함 삶을 사는 이웃들의 주저 없는 이용을 권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