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칭 '친문', 이재명 욕설 '딥페이크' 음성 설 전 유포 계획"
상태바
"자칭 '친문', 이재명 욕설 '딥페이크' 음성 설 전 유포 계획"
  • 고승은 기자
  • 승인 2022.01.18 11:57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어준 밝힌 제보 내용, "이 그룹(똥파리)이 누구 조종 받는지도 함께 밝혀질 듯"

[서울=뉴스프리존]고승은 기자=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를 자칭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 대한 온갖 가짜뉴스와 음해성 비방을 앞장서 유포하는 집단이 설 연휴 직전 이재명 후보의 조작된 음성을 가지고 악의적 가짜뉴스를 또 배포할 거라는 설이 제기됐다. 이들 집단은 흔히 '똥파리'라고 불리는 집단이다.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는 18일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이재명 후보가 직접 욕을 하는 딥페이크, 음성파일을 모처에서 제작해서 모처에 납품해 곧 배포할 예정이라는 구체적인 제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는 18일 "이재명 후보가 직접 욕을 하는 딥페이크, 음성파일을 모처에서 제작해서 모처에 납품해 곧 배포할 예정이라는 구체적인 제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재명 후보가 지난 16일 강원도 강릉에서 지지를 호소하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는 18일 "이재명 후보가 직접 욕을 하는 딥페이크, 음성파일을 모처에서 제작해서 모처에 납품해 곧 배포할 예정이라는 구체적인 제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재명 후보가 지난 16일 강원도 강릉에서 지지를 호소하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김어준 총수는 "만들기 시작한 건 대략 보름 전이고 1차 납품한 건 지난 주말이었다고 한다. 손볼 곳이 몇 군데 있어서 수정 지시가 갔다"며 "제보가 구체적이다"라고 밝혔다.

김어준 총수는 "최종 납품되면 그걸(딥페이크 음성파일) 유포할 계획인데 유력한 유포 루트 중에 하나가 소위 대깨문이라고 하는, 친문재인을 걸고 실제로는 반이재명 활동을 하는 그룹"이라고 전했다. 그는 나아가 "이 그룹이 누구의 조종을 받는지도 함께 밝혀질 수 있을 것 같다"고 강조했다.

김어준 총수는 "아직 최종 유포루트까지는 확정된 건 아닌 거 같다"며 "아무래도 설 연휴 전에 배포계획인 거 같다"고 밝혔다. 그는 "딥페이크 기술은 인공지능 딥러닝이 만들어져서 진짜 목소리와 구분할 수 없을 정도"라며 "하지 않은 말인데 목소리를 만들어 내놓으면 가짜임을 입증하기 어렵다"며 위험성을 짚었다.

김어준 총수는 "그래서 제보가 온 거 같다. 어디서 납품 받았고 자세히 얘기하도록 하겠다"며 "이게 누가 의뢰해서 누가 납품 받았는지, 그리고 '대깨문'이라는 연결고리가 가짜 목소리보다 백만배 파장이 있다"며 방송 예정임을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를 자칭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음해하는 소위 '똥파리'라는 세력은 지난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당시엔 이낙연 전 대표의 열혈 지지자를 자처하며, 이재명 후보를 겨냥한 각종 가짜뉴스와 비방 유포에 앞장서왔다. 사진=이동형TV 방송화면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를 자칭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음해하는 소위 '똥파리'라는 세력은 지난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당시엔 이낙연 전 대표의 열혈 지지자를 자처하며, 이재명 후보를 겨냥한 각종 가짜뉴스와 비방 유포에 앞장서왔다. 사진=이동형TV 방송화면

김어준 총수가 언급한 '대깨문'이라는 집단은 흔히 '똥파리'라고 불리곤 한다. 이들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문 대통령의 열혈 지지자(문파)임을 자처하면서 소위 '친문 감별사' 노릇을 해왔다. 

이들은 이재명 후보는 물론 그와 조금이라도 관련 있거나 혹은 그에 대한 적극적인 비난에 나서지 않는 인사들에게는 SNS상에서 무차별적인 욕설과 비난을 퍼부어왔다. 예를 들어 추미애 전 대표에게는 '애미추', 이해찬 전 대표에겐 '해골찬' 등 소위 '일베'식 표현도 서슴지 않았다. 이들의 실체는 그저 '이재명 혐오·음해세력'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쏟아진다.

이들의 행태가 본격적으로 드러난 것은 이재명 후보가 출마한 경기지사 선거로 이들은 상대당 후보였던 남경필 전 경기지사를 노골적으로 치켜세우며 밀어줬다. 이들은 지난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당시엔 이낙연 전 대표의 열혈 지지자를 자처하며, 이재명 후보를 겨냥한 각종 가짜뉴스와 비방 유포에 앞장서왔다. 최근엔 후보 교체론까지 앞장서 주장하고 있다. 

이들은 툭하면 더불어민주당에 이재명 후보에 대한 '제명·출당'을 요구해온 것은 물론, 이재명 후보의 부인인 김혜경씨가 큰 고초를 겪게 했던 소위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주 논란(무혐의로 판명)도 이들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즉 이재명 후보 관련한 음해성 가짜뉴스는 국민의힘이 아닌 이들로부터 나온다는 설이 파다하다.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를 자칭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음해하는 세력을 지칭해 '똥파리'라는 호칭을 붙였던 이동형 미르미디어 대표는 줄곧 '이동형TV'를 통해 이들 세력의 핵심은 '댓글조작' 사건으로 구속됐던 '드루킹'과도 밀접한 연관이 있다며, 그 구체적 사례들을 상세히 제시한 바 있다. 사진=이동형TV 방송화면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를 자칭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음해하는 세력을 지칭해 '똥파리'라는 호칭을 붙였던 이동형 미르미디어 대표는 줄곧 '이동형TV'를 통해 이들 세력의 핵심은 '댓글조작' 사건으로 구속됐던 '드루킹'과도 밀접한 연관이 있다며, 그 구체적 사례들을 상세히 제시한 바 있다. 사진=이동형TV 방송화면

이들 세력에게 '똥파리' 호칭을 붙였던 이동형 미르미디어 대표는 줄곧 '이동형TV'를 통해 이들 세력의 핵심은 '댓글조작' 사건으로 구속됐던 '드루킹'과도 밀접한 연관이 있다며, 그 구체적 사례들을 상세히 제시한 바 있다. 

이들 집단의 구성원은 실제 많지 않은 것으로 보이나, SNS나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며 이재명 후보에 대한 비호감 여론을 높이는데 주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이다. 

이들의 핵심세력은 특정 정치인에 붙어 자리를 탐하려는 '정치 자영업자' 집단에 불과하며, 지금은 이재명 후보의 반대편에 있는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를 적극적으로 밀어주고 있다는 뒷말이 나온다. 즉 '문파'를 자처하며 문재인 대통령을 지키겠다는 이들이, 정작 반대당 후보를 띄워주고 있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2-01-29 11:02:11
뭐 이딴 기사가 다있냐

so153 2022-01-19 13:51:45
정론집필 최고의 언론 뉴스피리존 고승은 기자

ㅇㅈㅎ 2022-01-19 12:37:56
한때 똥파리 본진중에 하나가 루ㄹ웹 정사게 였던기억이.....지금도 그런지는 최근에 안들어가봐서 잘모르지만..ㅎ

손바닥왕은김건희친필 2022-01-18 17:56:42
건희 도사님께서
친히 윤석열 손바닥에
주술과함께 왕자지를 세겨 주셨습니다


관련기사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