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전동면서 공장 화재...6천 600만 원 피해
상태바
세종시 전동면서 공장 화재...6천 600만 원 피해
  • 박상록 기자
  • 승인 2021.12.02 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후 10시 13분쯤 세종시 전동면 노장리에 위치한 화물차 윙바디 및 냉동탑 제작공장에서 불이 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사진=세종소방본부)
1일 오후 10시 13분쯤 세종시 전동면 노장리에 위치한 화물차 윙바디 및 냉동탑 제작공장에서 불이 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사진=세종소방본부)

[세종=뉴스프리존] 박상록 기자= 1일 오후 10시 13분쯤 세종시 전동면 노장리에 위치한 화물차 윙바디 및 냉동탑 제작공장에서 불이 나 37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공장건물 1동 200㎡ 및 화물차 탑재용 냉동탑 1대, 작업용 크레인 1대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6천 600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은 전기 용접작업 부주의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