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통합예약시스템으로 '일상 플러스'
상태바
창원시, 통합예약시스템으로 '일상 플러스'
  • 박유제 기자
  • 승인 2021.12.01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부터 ‘일상플러스+ 통합예약시스템’ 서비스 시작
비대면확인부터 결제서비스까지 원패스로 예약가능

[경남=뉴스프리존] 박유제 기자= 창원시는 1일부터 교육, 대관대여, 체험견학 등 다양한 분야의 창원시 공공시설 예약시스템을 전면 개편한 ‘일상플러스+ 통합예약시스템’을 서비스한다.

통합예약시스템은 71개소의 교육강좌 시설과 16개소의 체험견학 시설 그리고 28개소의 대관대여 시설로 구성되며, 그 외의 개별 시스템은 링크 연결을 통해 메뉴를 구성할 계획이다.

특히 빠른예약 기능 및 GPS 기반 시설 위치정보 제공을 통해 창원시 공공시설의 현황을 한눈에 보기 편하게 구성하여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다양한 공공시설을 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게 된다.

또 기존에 계좌이체 전후로 담당자확인을 통해 진행되던 예약과정을 온라인 결제시스템 도입을 통해 카드/간편결제/계좌이체 등 다양한 결제방법으로 예약 후 진행상황을 시스템에서 자동으로 확인함으로써 예약과정을 간편화했다. 

행정시스템 연계를 통해 증빙서류없이 국가유공자/장애인/다자녀가구 등 감면혜택 적용이 가능하고, 방문접수로 진행되던 55개 읍⋅면⋅동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도 온라인 접수가 가능하게 됐다.

박주호 정보통신담당관은 “이번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예약창구 일원화로 시민편의 향상과 공공이용시설 활성화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시민들이 일상에서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상플러스+통합예약시스템' 개념도 창원시
'일상플러스+통합예약시스템' 개념도 ⓢ창원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