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박완수 의원 "징계 가장 많은 정부 부처는 교육부"
상태바
박완수 의원 "징계 가장 많은 정부 부처는 교육부"
최근 3년간 공무원 징계현황 자료
"파면 1위는 경찰청, 해임 1위는 교육부"
  • 이미애 기자
  • 승인 2021.09.23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뉴스프리존]이미애 기자=최근 3년 간 공무원 징계를 가장 많이 받은 정부부처는 교육부, 파면 처분을 가장 많이 받은 부처는 경찰청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완수의원(국민의힘. 경남 창원시 의창구)이 인사혁신처로부터 최근 제출받은 「최근 3년간 국가공무원 징계현황」 자료에 따르면, 징계 공무원이 가장 많은 부처는 교육부로 확인됐다.

국민의힘 박완수 의원(창원 의창)ⓒ뉴스프리존 DB
박완수 의원 ⓒ뉴스프리존DB

최근 3년간 국가공무원 징계 현황을 유형별로 보면, 2020년의 경우 전체 1783건 징계건수 중 품위손상이 1138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복무규정 위반 60건, 금품수수 58건, 유용 및 횡령 38건 순으로 나타났다.

3년간 징계 건수가 가장 많은 부처는 최근 3년간 1위 교육부, 2위 경찰청, 3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 순위에 변동은 없었다.

이들 상위 3개 부처의 2018, 2019, 2020년 3년간 징계건수 현황을 살펴보면 교육부(769->786->671건), 경찰청(406->416->420건), 과학기술정보통신부(167->111->155건) 순 이었으며, 특히 경찰청의 경우 매년 증가추세에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러나 2020년 4월 국가직으로 전환된 소방공무원을 합칠 경우 2020년은 소방청이 250건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보다 높은 3위를 차지했다.

최근 3년간 국가공무원 징계 현황을 보면, 2020년의 경우 견책이 가장 많은 586건, 이어서 정직이 510건, 감봉이 401건, 해임이 152건, 강등이 85건, 파면이 49건 순인 것으로 조사됐으며, 징계수위가 가장 높은 파면 처분은 경찰청, 교육부 순으로 많았고, 해임의 경우는 교육부, 경찰청 순으로 많은 것으로 파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