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라이브커머스, 농·특산품 온라인 판매 79% 신장
상태바
보성군 라이브커머스, 농·특산품 온라인 판매 79% 신장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1.08.12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에 보성 차 제품 입점
보성군이 온라인 판매 강화를 목표로 전국 지자체 최초로 실시하고 있는 라이브커머스 / © 이문석 기자
보성군이 온라인 판매 강화를 목표로 전국 지자체 최초로 실시하고 있는 라이브커머스 

[전남=뉴스프리존] 이문석 기자= 보성군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판로 다양화가 효과를 거두고 있는 가운데 온라인판매가 효자역할을 톡톡히 한 것으로 말려졌다.

보성군이 상반기 농·특산품 온라인 판매 및 수출액이 18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온라인을 통해 판매한 상반기 농·특산물 매출액은 7억7900만 원으로 전년대비 79% 증가했으며, 수출액은 10억4500만 원으로 키위, 토마토, 꼬막, 차제품 등 18개 업체 22개 품목이 해외시장에서 판매됐다.

주요 판매처는 보성군 온라인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인 ‘보성몰’과 ‘우체국 e-커머스 프로모션’, 보성세계차엑스포 사전행사인 ‘라이브 커머스’ 등이며 수출은 세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과 미국, 중국, 일본 등이다.

보성군은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판매 행사 등이 막히자, 온라인 판매 강화를 목표로 전국 최초로 지자체 라이브커머스 시스템을 구축하고 보성의 우수한 농특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해 지역 농가와 상생해 왔다.

또 작년 초부터 세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에 보성 차 제품을 입점했으며, 아마존 사이트 내 가루차 부분에서 신제품 1위를 차지하며 보성차와 한국차를 알려왔다.

특히, 2017년 오픈한 ‘보성몰’은 전년대비 매출액이 52% 증가한 4억 1000만 원의 판매고를 올렸으며, 회원 수도 전년대비 40%가량 증가해 올해 판매 목표액인 6억 원을 조기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보성몰과 라이브커머스 등 언택트 시대에 다양한 판매망을 확보해 전자상거래가 힘든 영세 농가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보성군은 하반기 아마존 추가 런칭을 기획하고 있으며 수출 상담회를 개최해 보성차 수출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며, 농·특산물의 대량 출하 시기에 맞춰 다양한 판촉행사를 개최해 판로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