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민주당 "무섭고 두려운 천심 절감…더 겸손한 자세로 성찰" 지지 호소
상태바
민주당 "무섭고 두려운 천심 절감…더 겸손한 자세로 성찰" 지지 호소
김태년 "한표가 희망, 한 표 한표가 서울과 부산의 내일 결정"
이낙연 "최선 아니면 차선 후보 골라달라…국민 선택 기다리겠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4.07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이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4·7 재보궐선거 투표독려 기자회견에서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이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4·7 재보궐선거 투표독려 기자회견에서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4·7 재보궐선거일 7일 "역대 최고의 재보선 투표율로 다시 한번 위대한 시민의 역량을 보여달라"며 자세를 낮추며 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4·7 재보선 투표 독려 기자회견을 통해 "선거는 민심의 풍향계이고 변화의 나침반이다. 투표 참여를 통해 민심이 반영되고 시대전신이 투영되기 때문"이라며 "이번 선거를 통해 민심이 얼마나 무섭고 두려운 천심인지 다시 한번 절감했다"고 회고했다.

이어 "서울과 부산의 거리에서, 시장에서, 골목에서 많은 분들을 만났다. 격려해준 분도 질책해준 분도 모두 나라를 걱정하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며 "더욱 경청하고 겸손한 자세로 성찰하겠다"고 말했다.

김 직무대행은 "한 표가 희망이다. 시민 여러분의 한 표 한표가 서울과 부산의 내일을 결정한다"며 "나쁜 정치인은 투표에 참여하지 않은 착한 유권자가 만든다고 하는 말이 있다. 생각만 하는 것은 찬성도 반대도 아니다. 투표가 의사 표시"라며 투표 참여를 호소했다.

그러면서 "오늘 저녁 8시까지 소중한 한 표 행사로 주권자의 권리와 의무를 다 해줄 것을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 상임선대위원장이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4·7 재보궐선거 투표독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 상임선대위원장이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4·7 재보궐선거 투표독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상임선거대책위원장도 "서울과 부산, 대한민국의 미래를 차분히 생각하며 최선의 후보가 아니면 차선의 후보를 골라달라"며 "여러분이 투표하면 여러분이 원하는 후보가 당선되고 투표를 하지 않으면 원하지 않는 후보가 당선될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민생 안전, 경제 회복을 위해 국민 여러분과 정부가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지방자치단체가 해야 할도 많다"며 "그 일을 더 잘할 수 있는 사람을 국민이 골라주면 좋겠다"고 민주당 후보의 지지를 다시 한번 호소했다.

이어 "선거 과정에서 국민 여러분께 사과도 드리고 약속도 했다. 모든 약속을 충실히 이행하겠다"며 "저희는 간절하고 절실한 마음으로 국민의 선택을 기다리겠다. 국민 여러분의 선택이 대한민국의 선택이고 역사의 선택"이라고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