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자산어보’ 민도희, 연기 스펙트럼 확장...‘이준익-변요환 극찬’
상태바
‘자산어보’ 민도희, 연기 스펙트럼 확장...‘이준익-변요환 극찬’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1.04.06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도희 ⓒ자산어보 스틸
민도희 ⓒ자산어보 스틸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배우 민도희가 영화 ‘자산어보’에서 현실감 넘치는 활약을 펼쳤다.

영화 ‘자산어보’는 흑산으로 유배된 후 책보다 바다가 궁금해진 학자 ‘정약전’(설경구 분)과 바다를 벗어나 출셋길에 오르고 싶은 청년 어부 ‘창대’(변요한 분)가 ‘자산어보’를 집필하며 벗이 돼 가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로 민도희는 극 중 해녀 복례 역을 맡았다.

민도희는 이번 작품에서 아무도 따라할 수 없는 차진 사투리와 능숙한 수중 연기로 이야기에 생생한 현장감을 더했다.

이에 이준익 감독은 “대체불가다. 민도희가 아니라면 창대가 이상해지는 거다”라고 말했으며, 변요환은 “첫 촬영부터 소꿉친구 같은 느낌이었다. 너무 편안하고 좋은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특유의 안정감으로 스크린을 사로잡은 민도희는 이번 ‘자산어보’를 통해 한층 더 깊어진 연기력을 입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