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원광대, QR코드 기반 시스템 도입으로 통학버스 편의성 개선
상태바
원광대, QR코드 기반 시스템 도입으로 통학버스 편의성 개선
-코로나19 검역 등 유사시 탑승자 이력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1.03.31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제공

[호남=뉴스프리존] 전광훈 기자=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는 시외 통학버스 운행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이용 학생들의 편의성 제공을 위해 모바일 QR코드 운영에 들어갔다고 3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이용자들의 통학버스 위치 실시간 확인과 도착예정시간 알림으로 승차 대기 시간을 최소화하고, 지도 및 정거장 뷰어를 통해 버스정차 위치를 확인할 수 있으며, 운행 중단 및 사고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공지 메시지 앱으로 확인이 가능하도록 했다.

특히 모바일 QR코드를 활용한 편리한 태깅을 비롯해 부정 승차 방지를 위한 OTP 방식으로 위·변조, 캡처, 복제가 불가능하고, 기존 RF카드가 불필요해 카드 발급 비용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또한, 통학버스를 관리하는 부서에서는 배차 및 운행, 지연, 사고를 확인할 수 있는 현황보드로 통학버스의 실시간 위치를 추적하고, 각종 문의에 대한 신속한 대응과 데이터 분석을 통한 운행노선 및 효율적인 배차관리를 비롯해 운행일지와 탑승자 이력 조회도 손쉽게 할 수 있게 됐다.

황진수 학생복지처장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코로나19 검역 등 유사시 탑승자 이력을 실시간으로 파악해 신속한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용자들의 여러 가지 불편 사항도 많이 해소됨에 따라 지속적인 의견수렴을 통해 미비한 점을 보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