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평택역 광장에 울려퍼진 88년전 육삼정 만세 소리
상태바
평택역 광장에 울려퍼진 88년전 육삼정 만세 소리
제88주년 육삼정의거 기념식 평택역 광장에서 엄수
평택시와 사단법인 사단법인 원심창기념사업
  • 김경훈 기자
  • 승인 2021.03.18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뉴스프리존] 김경훈 기자 = 제88주년 육삼정의거를 기념하기 위한 만세소리가 평택역 광장에 울려 퍼졌습니다.

이를 위해 평택시와 사단법인 사단법인 원심창기념사업회가 독립운동가 유족을 포함한 시민들을 참석시켰는데요.
[VCR] 정장선 시장, 김기성 회장 

평택출신 독립운동가 원심창의사는 윤봉길 의거, 이봉창 의거와 함께 일제강점 하 해외 3대 의거인 육삼정 의거를 주도했습니다.

당시 중국 주재 일본공사 아라요시 등을 처단하려다 성공하지 못했지만  국내 항일운동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원심창의사기념사업회는 현재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 안정로 74(안정리 26-28)에 위치해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