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형근 예비후보, 신종 감염병 새로운 컨트롤 타워 조직 필요
상태바
노형근 예비후보, 신종 감염병 새로운 컨트롤 타워 조직 필요
  • 문해청 기자
  • 승인 2020.02.13 0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대처는 국민의 목숨과 안전이 걸렸기에 촌각을 다투는 매우 중대한 문제 한 번의 실수와 시행착오도 용납 안 돼
자유한국당 달서구갑 조홍철 예비후보
자유한국당 달서구갑 조홍철 예비후보

[뉴스프리존,대구=문해청 기자] 자유한국당 달서을 노형균 예비후보는 12일 현대 사회는 예상하지 못한 위험이 곳곳에 도사리고 있는 위험한 상태다. 위험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현장 위주의 전문가가 결정권을 가지고 선제적 대응을 취하는 형태의 문제해결 방식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노 후보는 대한의사협회의 신종 코로나에 대한 권고에 정부의 대응이 한 박자 늦거나 일부 수용에 그치는 양상을 보면서 능동적 대처의 중요성과 대한민국 방역 체계 개혁의 필요성을 지적했다. 현 방역 체계에서 컨트롤 타워가 청와대인지 보건복지부인지 질병관리 본부인지 우왕좌왕하며 부처간 혼선을 겪고 있다고 하면서 앞으로 발생할 신종 감염병 대책을 위한 새로운 컨트롤 타워 조직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노형균 예비후보는“대한민국은 4개정권에서 모두 감염병을 경험했고 철저한 사전 대비와 신속한 선제 대응 철저한 방역의 중요성은 모두 인지하고 있는 사실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시 하는 컨트롤 타워의 냉철한 판단과 신속한 결정일 것이다. 앞으로 호미로 막을 일을 가래로 막고 후회하는 일은 없어야 할 것임”을 강조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