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영화사 새로 쓴 기생충 아카데미 4관왕 수상 축하
상태바
세계 영화사 새로 쓴 기생충 아카데미 4관왕 수상 축하
  • 문해청 기자
  • 승인 2020.02.1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생충’이 다룬 경제·사회 불평등 문제 완화에 더 힘쓸 것
허소 예비후보
허소 예비후보

[뉴스프리존,대구=문해청 기자] 허소 더불어민주당 대구 달서구을 예비후보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봉준호 감독의 영화‘기생충’이 최고상인 작품상을 받으며 4관왕을 차지한 것에 대해 10일 축하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기생충’이 한국 영화사는 물론 아카데미 100년 역사를 새롭게 썼습니다. 우리 문화의 높은 힘을 전 세계가 주목하고 인정했다는 점에서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김구 선생님이 그토록 바랐던 문화강국의 대열에 오른 것 같아 더욱더 감격스럽다.”라고 축하했다.

이 영화가 전 세계 사람들의 공감과 찬사를 끌어냈던 것은 영화‘기생충’이 보여 준 빈부격차와 사회 불평등, 자본주의의 폐해가 그만큼 심각하다는 방중 이라며 영화가 한국 사회의 불평등 문제를 들추어냈다면 이제 정치권에서는 그 문제를 해결해나가는 데 힘써야 한다고 했다.

허 예비후보는“최근 OECD가 지적한대로 지금의 불평등을 완화하지 않고는 더 이상의 경제 성장도 어렵다.”라고 언급하면서“불평등 완화를 의정 활동의 제1의 목표로 삼고 앞으로 계층 상승의 사다리를 복원하고 서민과 중산층의 가처분 소득을 늘리는 다양한 정책과 부동산 공화국의 오명을 씻을 수 있도록 더욱 담대한 정책 입법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