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지역발전에 기여하는 마을기업 6곳 신규 선정
상태바
대구시, 지역발전에 기여하는 마을기업 6곳 신규 선정
  • 문해청 기자
  • 승인 2020.02.1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기업별 사업비 최대 5천만원 지원, 교육·홍보·판로 등 추가 지원
청년형 마을기업  대구반려동물산업협동조합 / ⓒ 대구시 제공
청년형 마을기업 대구반려동물산업협동조합 / ⓒ 대구시 제공

[뉴스프리존,대구=문해청 기자] 대구시는 지난 1월 말 행정안전부 최종 심사를 거쳐 청년형 2개를 포함한 6개 기업이 대구시 2020년 신규마을기업으로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마을기업은 주민이 주도적으로 각종 지역자원을 활용한 수익 사업을 통해 지역공동체를 활성화하고 지역주민에게 소득 창출 기회와 일자리 제공으로 지역발전에 기여하는 마을단위 기업이다. 지난해 12월말 기준, 대구시 마을기업은 88개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마을의 문제를 함께 해결하는 지역공동체 형성에 주춧돌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에 지정된 6개 마을기업은‘명품옻골1616협동조합, 핸즈나린협동조합, (주)새벽수라상, 행복림 교육문화센터 등 일반 협동조합 4곳이다. 청년형 마을기업은 (주)아트정거장, 대구반려동물산업 협동조합 2곳이다.

청년형 마을기업은 50% 이상이 청년으로 구성된 마을기업으로 청년 일자리 문제 해소 등 지역발전의 성장동력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애 시민행복교육국장은“마을기업이 주민들과 함께 지역공동체를 회복하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다. 4월 경 진행하는 2차 신청접수에도 관심 있는 지역민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