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대표 '주제' 있는 부산 여행
상태바
부산, 대표 '주제' 있는 부산 여행
  • 박인수
  • 승인 2017.06.02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 부산=박인수 기자]부산관광공사는 지난 1일 최근 전국 공모를 통해 부산을 대표하는 유료 여행상품 16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공모한 여행상품 테마는 세계유산 등재 추진에 따라 지난해부터 본격화된 피란수도 부산 테마는 부산을 대표하는 관광상품으로 피란수도 유산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영도 대교

한국전쟁 기간 중 1023일 동안 수도 역할을 두 번이나 완수해 낸 부산의 당시 모습을 체험할 수 있는 상품으로 주요 코스로는 비석문화마을, 임시수도기념관, 동아대 석당박물관, 영도대교, 산복도로 등이 있다. 

다대포 해수욕장
특히 지난 4월 도시철도 1호선 다대선 개통과 함께 떠오르고 있는 서부산의 관광 콘텐츠를 적극 홍보해나가고 있다. 다대포해수욕장, 아미산전망대, 낙동강하구에코센터, 대저생태공원 등을 방문하며 농산물 수확 체험도 가능하다. 

또한 국제시장, 영도대교 등 원도심의 대표 관광지를 시작으로 또 6월부터 새롭게 운영되는 송도 케이블카와 암남공원 트래킹을 즐기며 바다를 감상할 수 있는 코스로 구성돼 있고, 동래온천의 명성을 살린 부산 온천관광 상품도 개발했다. 동래·해운대 지역에 온천시설과 트래킹, 보양식 등과 연계한 상품 개발로 여유와 힐링을 추구하는 관광객을 공략했다. 

부산만의 다양한 볼거리인 국제시장, 자갈치시장, 초량시장, 기장시장, 괴정시장 등 전통시장과 연계한 테마상품과 시장 문화를 체험 할 수 있다.  

감천문화마을
부산관광공사는 2박 3일 이상의 체류형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예비우수 관광상품도 개발했다. 인근 도시인 거제, 통영, 경주의 관광지와 연계한 광역권 상품개발을 통해 다양하고 새로운 즐길 거리를 추구하는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선정된 유료상품 선정사에는 상품 테마에 따라 홍보마케팅 비용, 모객 인센티브 등이 차별 지원된다. 또 게릴라 버스 운영 등 여행사와의 공동 마케팅으로 모객 효과를 끌어올린다는 전략이다. 

부산관광공사 선정 유료상품 정보는 부산관광공사 홈페이지(www.bto.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여행사별 홈페이지와 전화로 예약 가능하다. 이달 말까지는 '두근두근봄바람 부산여행'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하고 있어 기존 상품보다 저렴하게 부산을 여행할 수 있다. 

부산관광공사 심정보 사장은 "올해 국내외 개별관광객(FIT)과 특수목적 관광객(SIT) 유치에 주력하기 위해 다양한 맞춤형 상품을 개발했다"며 "공사에서 선정한 유료상품으로 올해 관광객 1만 3000명 이상을 유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es4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