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앞 ‘KT&G 상상마당 부산' 조성사업 MOU체결
상태바
홍대 앞 ‘KT&G 상상마당 부산' 조성사업 MOU체결
  • 박인수
  • 승인 2017.05.16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부산=박인수 기자]부산시는 국내 최대의 담배·인삼 제조 판매기업인 KT&G와 24일 오후 4시 시청 26층 회의실에서 공연, 영화, 디자인, 시각예술, 교육 등 문화예술 전반에 걸쳐 다양한 프로그램과 아티스트 지원 사업 등을 운영하는 복합문화공간인 “KT&G 상상마당” 부산 조성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식은 서병수 부산시장, 백복인 KT&G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며, 투자양해각서에는 △ KT&G는 “상상마당 부산” 조성

(투자)을 통해 청년들의 문화·예술·창업·취업의 허브 역할과 좋은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기여하고, 부산시와 함께 청년창조발전소와 상상마당 부산에서 운영될 청년 관련 콘텐츠의 상호 교류 등 청년활동지원 사무에 대해 적극 협력하며 △부산시는 조성(투자)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행정적 지원 등을 약속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상상마당 부산”은 서면 지역에 지하5층, 지상12층 연면적 약6,000평 규모의 건물을 확보하여 리모델링을 거쳐 2019년에 오픈할 계획으로 시설조성을 위한 투자 금액만 730억원에 이른다.

 

공간은 서울 “상상마당 홍대”의 4배 이상인 큰 규모를 활용하여 영화관, 공연장, 디자인 스퀘어, 갤러리, 청년 라운지 등으로 구성할 예정이며, 프로그램은 디자인, 공연, 교육, 시각예술, 청년지원 등 다양하게 운영할 계획으로 공간구성과 프로그램 운영 계획은 현재 KT&G 자체 용역 중에 있다.

 

향후 “상상마당 부산”이 조성 완료되면, 지역청년 등으로 운영 인력이 60명 이상 신규 고용 창출, 프로그램 운영비용 연간 50억원 이상 지출, 관광, 문화소비 효과 등 유무형 경제기여 효과 뿐 아니라 문화예술 아카데미 운영과 국내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해외 거장들의 작품 소개, 신진 아티스트 발굴 등을 통한 문화 예술 기회 창출과 함께 부산지역 청년들의 일자리, 창업, 취업 등 고민을 나누고 해결하는 역할을 맡게된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그 동안 우리시에서 많은 유치 노력을 기울여 온 결과 드디어 ‘KT&G 상상마당’이 부산에 들어서게 되었다”면서, “어렵게 유치한 만큼 ‘상상마당 부산’이 문화예술의 명품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시와 KT&G는 올해 하반기부터 ‘상상마당 부산’에 대한 사업설명회 개최, 청년창조발전소 프로그램 운영 협력 등 유치 관련 상호 업무 협력 방안을 마련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pes7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