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시민 위한 민관협력 컨퍼런스 개최
상태바
대전시, 대전시민 위한 민관협력 컨퍼런스 개최
  • 성 향
  • 승인 2017.04.23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대전시


[뉴스프리존=성향 기자]대전시는 대전시사회복지관협회, 노인복지관협회, 장애인복지관협회, 대전복지재단과 공동으로 21일 대전효문화진흥원 대강당에서 ‘동 복지허브화, 복지관과 마을을 잇다’를 주제로 민관협력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복지관협회 회원기관장은 물론, 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박희진 위원장과 각계 전문가, 공공 및 민간복지기관 종사자들이 참여해 발표와 토론을 듣고 복지분야 민관협력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행사는 ▲장재구 회장(서울시사회복지사협회)의 ‘관악구 민관협력 사례 소개’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구장완 관장(서구 정림종합사회복지관)이 ‘주민조직 중심기관으로서 지역복지관의 역할 강화 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패널토론에서는 김동기 교수(목원대 사회복지학과)를 좌장으로 토론자들과 모든 발표자들이 참여해 대전시 지역환경에 가장 적합한 민관협력 방안을 두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컨퍼런스를 공동주관한 대전복지재단 이상용 대표이사는 “공공과 민간기관을 연결하는 재단의 허브역할이 매우 중요함을 인식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현장전문가들과 협력해 민관협력의 아름다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전시 김동선 보건복지여성국장은 “복지관은 대전복지의 가장 중요한 자산이자, 계속 손잡고 함께 가야할 복지시정의 동반자”라고 강조했다.


성향 기자,  actionup@hanmail,net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