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업무추진비 5% 절감+정책 홍보모델 무보수 또는 실비보상
상태바
새해 업무추진비 5% 절감+정책 홍보모델 무보수 또는 실비보상
  • 김기평
  • 승인 2017.01.02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김기평 기자]‘혈세낭비’ 논란을 불러일으켜 왔던 정부부처와 공공기관의 연예인 홍보대사에 대해 무보수 명예직으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청탁금지법에 따라 공공부문의 업무추진비가 5% 감액된다.


기획재정부는 이같은 내용의 ‘2017년도 예산 및 기금운용계획 집행지침’을 각 부처에 통보했다고 2일 밝혔다.


집행지침은 예산집행의 기본원칙과 기준설정을 담은 것으로 국가재정법에 근거하고 있다. 일반지침은 경상경비 절감, 예산배정, 수입관리 등 예산집행 전반에 걸쳐 준수해야 할 사항을 담았고, 사업유형.비목별 지침은 기본경비.정보화, 인건비.업무추진비 등 유형별.비목별 세부집행에 관한 사항을 규정하고 있다.


올해 집행지침은 이월이 잦았던 연구용역비 문제 해결을 위해 불요불급한 연구용역의 신규발주를 지양하도록 했고, 고액의 모델료로 논란을 불러일으킨 연예인 홍보대사는 앞으로 무보수 또는 실비 보상적 성격의 사례금 지급만 가능토록 관련 원칙을 신설했다.


청탁금지법에 따라 업무추진비는 정부 예산안 대비 5% 절감해 집행토록 했다.


국회 심의 과정에서 업무추진비가 정부안 대비 5% 미만으로 감액된 중앙관서는 자체적으로 5% 감액 기준에 맞춰 집행해야 함에 따라, 전년 대비 132억원의 업무추진비 절감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와 별도로 기관장의 업무추진비 사용내역을 홈페이지에 공개하도록 규정해 투명성을 제고토록 하고, 이와 함께 특수활동비의 집행절차와 방식 등을 담은 자체 지침과 집행계획을 각각 수립토록 했다.


김기평 기자, gpkim2970@hanmail.net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