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청년 창업지원 프로젝트 ‘청년 점프업 오디션’ 개최
상태바
미래에셋대우, 청년 창업지원 프로젝트 ‘청년 점프업 오디션’ 개최
  • 김기평
  • 승인 2016.12.1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사회연대은행

[뉴스프리존=김기평 기자]우수한 창업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 창업가 발굴을 위해 미래에셋대우와 사회연대은행이 진행하고 있는 ‘청년 점프업 오디션’ 최종 대회가 지난 9일 미래에셋대우 여의도 사옥 컨퍼런스홀에서 개최됐다.


미래에셋대우 마득락 사장, 사회연대은행 김용덕 대표, 소상공인 지원센터 황미애 실장, 예비 창업가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는 10개팀에 총 1억 1천만원의 사업화지원금이 전달됐다.


최우수상에는 아트임팩트(대표 송윤일)가 차지했다. 아트임팩트는 신진디자이너와 아티스트, 소셜벤처 큐레이션 플랫폼을 지원하는 내용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해 총 2천만원의 사업화지원금을 지원받았다.


송윤일 대표는 “사회적경제영역 내에서 힘들게 사업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대표로 상을 받은 것 같다”면서, “그분들의 활동이 보다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 우수상은 ▲라이클(방치된 유휴자전거를 활용한 자전거 공유플랫폼) ▲보니앤코(어린이 안전 텍스타일 제품) ▲Momsol(누구나 쉽게 사용하는 신개념 욕실용품 플랫폼) ▲이야기가 있는 가게(한국의 조향사들이 연합하여 만드는 한국의 명소 향) ▲올핀(통신비 걱정없는 경제적인 반려동물 미아방지 서비스) ▲TENDOM(크라우드소싱을 활용한 대학정보 공유 서비스) ▲HOBY BOX(당신의 취미를 찾아주는 특별한 상자) ▲블루밍 청춘(플라워테라피 교육 및 전용 에듀툴킷 개발) ▲Safety Electronic(밀폐된 산업현장 속 작업자의 안전을 지켜주는 스마트 안전 헤드랜턴) 등 9팀이 수상했다.


한편, 사회연대은행과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8월부터 청년층의 창업 역량강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청년 창업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고, 공모를 통해 1차 선정된 50팀에게 비즈니스 모델 수립 교육과 그룹별 멘토링을 제공했다.


김기평기자, gpkim2970@hanmail.net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